구미시, 서울시와 상생발전을 위한 우호교류협약 체결

김우찬기자 | | 기사입력 2019/05/24 [15:19]

구미시, 서울시와 상생발전을 위한 우호교류협약 체결

김우찬기자 | 입력 : 2019/05/24 [15:19]

▲     © 경북일간뉴스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24일 오전 9시 30분 구미시청에서 서울시(시장 박원순)와 ‘경상북도 구미시–서울특별시 우호교류협약’을 체결하고, 양 도시의 상생발전을 위한 교류협력 의지를 다졌다.

  

이날 구미시와 서울시는 구미시 우수 농·특산물 직거래 확대, 귀농·귀촌 희망 시민을 위한 맞춤형 지원, 청년 활동 생태계 조성을 위한 상호 협력 네트워킹, 서울청년 지방살이를 통한 지방소멸 대응, 중·장년층 일자리정책 공유를 통한 협력체계 구축, 문화예술단 상호교류, 구미형 도시재생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력, 혁신로드를 통한 상호 정책 연수 및 교류 추진 등 8개 분야에서 상호협력을 약속했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오늘 협약식은 지방과 수도권이 동행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준 좋은 본보기가 될 것이며, 양 도시가 함께 발전방향을 찾아간다면 머지않아 좋은 결과가 나올 것이라 믿는다”고 말했다.

  

박원순 서울시장도 “직거래 장터를 통한 지역 농산물 판로 개척, 문화예술단 교류 등 구미시와의 교류협약은 상생발전의 좋은 기회가 될 것이며, 서울시도 이번 교류를 통해 많은 배움을 얻기를 기대하고 있다”고 말했다.

 

▲     © 경북일간뉴스


 

장세용 구미시장은 지난 2월 서울시청을 방문, 박원순 서울시장을 만나 서울시와의 우호교류협약 체결을 위한 추진사항을 논의하는 등 지역 활성화를 위한 노력을 다각적으로 펼쳐왔다.

  

한편, 협약식에 앞서 장세용 구미시장과 박원순 서울시장은 원평동 도시재생뉴딜사업 대상지를 방문해 사업내용을 보고 받고, 지역 주민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가졌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