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여름철 폭염대비 중점 추진대책 보고회 개최

김우찬기자 | | 기사입력 2019/06/17 [17:11]

김천시, 여름철 폭염대비 중점 추진대책 보고회 개최

김우찬기자 | 입력 : 2019/06/17 [17:11]

▲     © 경북일간뉴스


김천시는 본격적인 여름철을 앞두고 17일 김천시청 1층 재난종합상황실에서 김충섭 김천시장 주재 ‘2019년 여름철 폭염대비 중점 추진대책 보고회’를 가졌다.

  

이날 보고회에서는 폭염특보 발효 시 인명 및 재산피해 최소화를 위한 대비 및 대응태세를 관련부서별로 집중 점검 했다.

 

우선 관내 무더위쉼터 290개소에 대한 운영 및 냉방시설을 점검 실시하고,폭염저감을 위한 시설(쿨링포그3개소, 그늘막10개소) 추가 설치, 도로면 온도 저감을 위한 살수차 운영, 현재 운용하고 있는 그늘막 32개소 사용 개시 등을 점검 했다. 

 

또한, 김천지역자율방재단의 무더위쉼터 시설 점검과 취약계층(독거노인, 장애인 등) 보호를 위해 노인돌봄 생활관리사를 활용 수시로 안부전화 및 방문 활동을 통해 상시 모니터링을 실시 할 계획이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6월 초에 폭염특보가 발효 되는 등 지난해 기록적인 폭염에 이어 올해도 폭염특보 일이 높아질 기상예보가 있는 만큼 체계적인 폭염대책에 따라 시민 모두가 건강하고, 단 한명의 폭염 인명피해자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 해줄 것”을 당부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