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학기술정보통신부·경북도·구미시, 녹조문제 해결위해 실증 및 간담회 개최

김우찬기자 | | 기사입력 2019/08/21 [15:47]

과학기술정보통신부·경북도·구미시, 녹조문제 해결위해 실증 및 간담회 개최

김우찬기자 | 입력 : 2019/08/21 [15:47]

 

▲     © 경북일간뉴스


경북도(도지사 이철우)와 구미시(시장 장세용)는 지난 20일 구미 비산동 일대에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공모사업으로 추진 중인 ‘낙동강 녹조제어 통합 플랫폼 개발 및 구축사업’ 실증을 과기부 문미옥 제1차관, 장세용 구미시장, 경북도 전우헌 경제부지사, 산‧학‧연․민․관 등 관계자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현장 답사 후 녹조 문제 해결을 위한 간담회를 가졌다.

  

정부가 추진하는 ‘낙동강 녹조제어 통합 플랫폼 개발 및 구축사업’은 통합 녹조제어 플랫폼 구축을 위해 구미시 비산동 일원에 녹조제거선, 수류확산장치, 모니터링 기술적용을 위한 실증단지를 구축해 수상형 녹조 제어 기술을 실증‧연구하는 사업으로 1300만 영남 주민의 식수원을 위협하는 녹조문제를 과학기술을 통한 근본적인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연구 중에 있다.

  

문미옥 과기부 제1차관은 “과학기술의 존재 이유는 국민의 삶의 질을 높이는데 있다”고 강조하며 녹조 문제 해결을 위해 “과학기술의 역량을 결집 체계적인 대응이 이뤄질 수 있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밝혔다.

  

장세용 구미시장은 “43만 구미시민의 식수원인 낙동강의 보호와 관리를 위해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을 약속하고, 녹조관련 신산업을 위한 기업발굴과 기술사업화 지원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