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2019년 농산물 수출 100억 원' 돌파

김우찬기자 | | 기사입력 2020/02/22 [11:25]

김천시, '2019년 농산물 수출 100억 원' 돌파

김우찬기자 | 입력 : 2020/02/22 [11:25]

▲     © 경북일간뉴스


김천시(시장 김충섭)는 지난해 신선농산물 수출액이 전년대비 38% 증가한 100억 원을 돌파했다고 밝혔다.

 

김천시 주요 수출 농산물은 포도, 새송이버섯, 양파로, 전체수출량은 전년대비 91% 증가했으며, 포도의 경우 일반포도는 37% 증가한 반면, 샤인머스켓포도는 97% 증가했다.

 

국내 샤인머스켓포도 재배면적의 급증으로 인하여 발생하는 공급과잉과 그에 따른 가격폭락이 우려되는 가운데 상품성을 갖춘 샤인머스켓포도는 해외소비자들의 입맛을 사로잡고 있는 수출 효자 종목으로, 샤인머스켓포도 수출은 내수시장 안정화와 농가소득 증대라는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지난해 과잉 생산으로 가격이 폭락한 양파 수출을 위해 김천시가  발 벗고 나서 농협과 수출업체를 연결시켜 양파 1284톤을 대만으로 수출해 농가의 어려움 해소와 국내 양파 가격 안정화에 기여했다. 

 

특히, 지난해 11월 김충섭 김천시장을 필두로 한 베트남 무역사절단을 파견하여 베트남 K-Market과 수출협약식 체결, 농식품 수출 확대를 위한 상호협력 및 상호이해 증진을 위한 친선교류 추진, 홍보판촉행사와 현지 바이어 초청 상담회 개최, K-Market 골든팰리스점 외 6개소에서 판매홍보 행사를 한 달 동안 지속적으로 진행해 베트남 수출물량이 대폭 증가하는 성과를 거두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이 같은 수출증가는 취임 후 조직개편을 통한 농식품수출 전담팀 신설, 농산물 규격화를 위한 수출포도생산 매뉴얼화, 수출시장의 다변화와 새로운 시장개척을 위한 공격적인 해외판촉 마케팅 등을 추진한 결과”라며 “올해도 지속적인 수출증가를 위해 복숭아, 딸기 등 수출품목을 다양화하고 수출시장을 다변화해 가격 경쟁력을 갖춘 수출품 육성과 함께 해외시장 개척을 위해 힘쓸 것”이라고 말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실명인증
  •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 도배방지 이미지
  • ※ 이 댓글에 대한 법적 책임은 작성자에게 귀속됩니다.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