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천시, 김천-문경간 중부내륙선 철도건설사업 반드시 필요

김우찬기자 | | 기사입력 2020/06/02 [09:21]

김천시, 김천-문경간 중부내륙선 철도건설사업 반드시 필요

김우찬기자 | 입력 : 2020/06/02 [09:21]

  © 경북일간뉴스


김충섭 김천시장은 지난 1일 경북도청에서 개최된 경북 철도망 현안사항 해결을 위한 간담회에 참석해 예비타당성조사 중에 있는 김천-문경간 철도건설사업의 당위성과 필요성을 설명하고, 사업이 반드시 추진될 수 있도록 경북도에 건의했다.

 

경상북도내 철도망 구축을 위한 이번 간담회는 중부내륙선(김천-문경) 철도건설, 중앙선(안동-영천) 복선화, 동해선(포항-강릉) 복선화를 위해 김천시를 비롯한 해당노선이 통과하는 11개 시장·군수가 참석했다.

 

수도권과 중·남부지역의 지역 경제 거점을 아우르는 신성장밸트로 지역균형발전의 축이 될 중부내륙선(수서-김천-거제)의 노선 중 유일하게 미연결 구간인 김천-문경 구간의 예비타당성조사 통과와 조속한 사업추진을 위해 철도전문가의 주제발표에 이어 공동건의문을 채택 경북도를 통해 기재부 등 중앙부처에 건의할 계획으로 있다.

 

김충섭 김천시장은 공동건의문을 통해 ‘수도권에서 남해권으로 이어지는 중부내륙선 중 유일하게 단절되어 있는 김천-문경간 철도건설사업은 반드시 추진되어야 하며, 현재 기본계획 수립 중인 김천-거제간 철도건설사업과 연계 건설될 수 있도록 노력해 달라’라고 경상북도 및 중앙부처에 강력한 의지를 밝혔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