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업통상자원부 김현철 지역경제정책관, 경북구미스마트그린산단 현장 방문

김우찬 | | 기사입력 2021/10/21 [15:25]

산업통상자원부 김현철 지역경제정책관, 경북구미스마트그린산단 현장 방문

김우찬 | 입력 : 2021/10/21 [15:25]

  © 경북일간뉴스


구미시(시장 장세용)에서는 21일 구미스마트그린산업단지를 찾은 김현철 산업통상자원부 지역경제정책관 주재로 경상북도, 구미시, 한국산업단지공단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경북구미스마트그린산단사업의 간담회를 개최한 후 주요 사업 현장을 방문하는 시간을 가졌다.

 

이날 간담회는 이승희 스마트그린산단사업단장의 업무보고를 시작으로, ‘22년도 신규사업 및 국회 예산 증액이 필요한 지역특화사업 국비 건의 등 스마트그린산단사업 전반에 대한 성과 및 활성화 방안에 대해 폭넓은 의견을 나누는 장이 되었다.

 

이어 스마트에너지플랫폼 구축현장(금오테크노밸리) 방문을 시작으로 구조고도화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스포츠콤플렉스(1공단)와 친환경에너지테마파크(1공단)에 이어, 구미전자정보기술원內 소재·부품 융합얼라이언스 사업추진 현장을 찾아 현장의 목소리를 청취하고 정책반영의 의지와 관심을 나타내었다.

 

김현철 지역경제정책관은 “경북구미스마트그린산단이 지역경제 발전의 밑거름이 될 수 있도록 적극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며 부처 차원의 의지를 표명하였으며, 이창형 경제지원국장은“올 하반기를 기점으로 스마트그린산단사업의 성과가 지역경제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더 큰 파급 효과를 위해서 지역 맞춤형 특화사업을 추진하여 구미시가 제조혁신의 선도산단으로 모범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며 산업부의 적극적인 관심과 예산지원을 건의하였다.

 

한편 구미시는 지난 2019년 9월 스마트그린산단 비전을 선포한 후  산단대개조사업과 함께 주요 핵심 사업들을 중장기적으로 추진하고 있으며, 구미형 특화사업으로 탄소중립 및 에너지 자급자족을 위한  ⌜5G기반 저탄소 마이크로그리드 그린산단 시범사업⌟과 기업의 새로운 미래 먹거리 창출을 위한  ⌜구미형 사업다각화 성장지원 플랫폼 구축⌟ 등 다양한 국책사업을 건의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 기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