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미차량등록사업소,새해 첫 근무일, 전국 자동차 등록소 총 비상!

경북일간뉴스 | | 기사입력 2016/12/29 [20:13]

구미차량등록사업소,새해 첫 근무일, 전국 자동차 등록소 총 비상!

경북일간뉴스 | 입력 : 2016/12/29 [20:13]

다가오는 1월 2일은 전국 자동차 등록소가 총비상이 걸리는 날이다. 1년 중 이 날에 가장 많은 민원인이 몰리기 때문이다.

 

이날 민원인이 몰려드는 이유는 12월에 자동차를 새로 구입한 사람들이 해를 넘겨 등록하면 자동차 연식이 신년도 연식으로 등록되기 때문이다. 그러면 나중에 중고차 팔 때에도 유리하다. 때문에 과태료를 물면서까지 새해에 등록하려는 민원인으로 전국의 자동차 등록소는 매년 근무 첫날 몸살을 앓는다.

 

구미자동차 등록소의 경우 평소 신차 등록이 50여대인데 2016년 근무 첫날인 1.4(월)에는 신차 260대가 등록되었다. 그 외 등록원부 발급 등 하루 1,978건의 민원을 처리하여 평소 두 배 가까운 민원을 처리하였다.

 

구미 자동차 등록소에서는 등록 공무원 전 직원과 행정사들을 당일 7:30까지 비상 출근토록 하여 미리 행정사에게 등록 위임된 자동차를 9시 이전까지 등록 완료하여 9시부터 접수되는 일반 민원 처리에 지장이 없도록 할 계획이다.

 

그리고 등록업무가 폭증하는 1.6(금)까지는 20명 전 직원을 등록반, 안내반, 과태료 계산반 3개반으로 비상근무조 편성하여 최대한 빠른 시간에 민원을 처리할 계획이다.

 

박호형 차량등록소장은 “임시운행허가기간이 남았거나 등록이 급하지 않으면 북새통인 연초 2~3일을 피해 느긋하게 등록하는 것이 현명할 것”이라고 조언하였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PHOTO
1/27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