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일간뉴스

김천시, 건설공사 조기 발주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김우찬 | 기사입력 2023/12/22 [12:23]

김천시, 건설공사 조기 발주를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

김우찬 | 입력 : 2023/12/22 [12:23]

  © 경북일간뉴스


김천시는 지난 20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2024년 건설사업 합동설계단’을 편성하고, 조기 발주를 위한 합동설계단 발대식을 개최해 본격적인 운영에 들어갔다.

 

합동설계단(단장-건설안전국장)은 김천시 산하 토목직 공무원 90명을 4개 반으로 편성하여, 건설사업 조기 착공 및 예산 신속 집행으로 장기간 침체한 지역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2024년 민생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할 계획이다.

 

도시계획시설사업, 도시개발사업, 농촌 개발사업, 하천 정비사업, 상·하수도사업 등 주요 사업 총 1173건에 2011억 원의 사업비가 투입될 예정이다. 읍면동 주민 편익 사업 등 자체설계 대상은 총 787건으로 토목 분야 공무원들이 현장 방문 확인 후 직접 주민 의견을 반영해 현장 여건에 맞도록 조사, 설계할 계획이다.

 

이번 합동설계단 편성과 운영을 통해 설계의 내실화 및 효율화로 예산을 절감하고 부실시공을 예방해 철저한 품질관리와 견실한 건설공사가 추진되도록 할 것이다.

 

홍성구 김천 부시장은 “김천시 토목직 공무원 합동설계단 운영을 통해 현장 위주의 설계 작업으로 지역주민들의 민원을 사전에 반영하고, 소규모 사업은 철저한 준비로 내년 상반기에 완료하여 경기 활성화에 도움이 되도록 해 달라”고 당부했다.

 

kwch0318@hanmail.net/김우찬 기자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